본문 바로가기

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수정 삭제

밑에 법에 무지한 사람들 많아서 써줌. 

 

https://www.educaloi.qc.ca/en/capsules/matrimonial-regimes-rules-managing-and-dividing-property

 

결혼해서 집을 샀으면 부부가 살고 있는 집은 명의가 누구든, 그 집 사는데 돈을 누가 얼마 냈든 모기지를 누가 내고 있든 상관없이 팔거나, 렌트하거나, 모기지 받거나, 누구에게 명의 이전 할 경우 부부 둘의 동의가 필요함.

 

https://www.educaloi.qc.ca/en/capsules/dividing-family-patrimony

 

그리고 이혼 할 때 집 반띵 안하는 경우는 결혼 전에 그 집을 벌써 혼자 샀거나, 벌써 자기 명의로 있던 집을 결혼 후에 팔아서 다른 집을 샀거나, 유산이나 선물을 받아 결혼 후에 집을 산 경우에만 다시 100% 가져가고 (집 값 올랐으면 오른 값은 반띵) 아니면 아내나 남편과 반띵임.

 

https://www.educaloi.qc.ca/en/capsules/examples-how-calculate-and-divide-family-patrimony

 

 

그렇기 때문에 여자든 남자든 잃을게 많은 사람은 결혼을 하지 말던가, 결혼 전에 자기 이름으로 미리 사놓는게 좋음. 

참고로 온타리오는 전에 사놨든 뭐든 상관없이 결혼하고 이혼하면 반띵 ㅋㅋ

 

밑에 외국인이랑 결혼하면 반반이냐고, 그게 동거지 결혼이냐고 하는데 누굴 봤는지 모르겠지만 그건 아님.

다 자기 능력껏 함.

우리 보스는 능력 있지만 여친(아내-20년 넘음;;)이 넘사벽 (마취 전문의) 이라 뒤에 골프 코스 있는 멋있는 집을 여친 돈으로 삼. 뭐 다른건 반반인지는 모르겠으나 하여간 맨날 농담으로 헤어지면 나 이 집에서 쫒겨난다고 아내 집이라고 함.

 

다른 두 친구(남자)는 여친들이 아직 학생일 때 (어린건 아니고 다시 학교 돌아간 경우) 자기 명의로 집 사고 여자는 같이 살면서 그냥 가끔 그로서리 정도 내다가 여자가 일 시작 하면서 능력껏 냄. 

 

한 친구는 애가 셋인데 오히려 여친이 나가서 돈 벌면 나가는 돈이랑 세금 디덕션 못하는게 더 많다고 혼자 벌고 여자는 집에서 전업임.

 

그리고 대부분의 경우가 남 녀 둘 다 일하면서 공동 명의 하고 능력껏 맞춰서 냄. 센트까지 맞춰서 반반 하는 경우 거의 없고 그런 경우 있으면 남자 끼리도 뭐 그렇게 까지 하냐며 이상하게 보는 경우 많음. 대부분 공동명의 통장에 미리 정한 액수 예를 들어 한달에 서로 1500불씩 내거나 한명은 1000불 한명은 2000불 뭐 이렇게 내고 그 통장에서 다 처리하거나, 모기지나 이런 큰 거 반반씩 내고 그로서리 한 번 내가, 한 번 네가, 인터넷은 내가, 집 보험은 네가 이런 경우가 많음.

 

여기서 반반 하는 경우가 여권이 높아서 그럼. 여자라고 애 낳고 일 안하는 경우 많이 없고 (위 케이스 처럼 애가 다수거나 되게 family-oriented 인 이탈리아 애들이나 문화적으로 여자가 집에만 있는 경우 아니면) 그냥 일 안하고 집에만 있는다고 하면 여자들 끼리 이상하게 쳐다봄. 돈을 벌고 얼마나 버는게 중요한게 아니라 그냥 집에서 노는걸 되게 인생 낭비라고 생각함. 그래서 반반도 남자가 너 반반해! 이런게 아니고 여자가 오히려, 나도 능력 있고 나도 너만큼 버는데 왜 네가 다 내? 이런 경우임. 물론 여기도 사람 사는 곳인 만큼 골드 디거 있고 저렇게 생각 안하는 사람도 있지만 그냥 평범한 사람들은 대부분 자기 능력 껏 일하고 그 만큼 자기도 돈을 냄.

 

하지만 그런 경우에도 상대방이 능력이 되면 내가 생계를 위해서 버는게 아니라 자기개발을 위해서 하는거라 삶에 대한 만족감이 확 달라지는건 사실.

 

어쨋든 여권이 엄청 높아서 그런거라 어떤 한국 여자들 처럼 남자가 결혼 하면 집 가져 와야지 이러면 여권신장 방해하는 무지몽매한 사람처럼 취급 당함. 여기는 여자가 더 벌면 여자가 더 내도 상관 없는 문화라서. 여자가 학생이고 남자가 돈 벌면 남자가 돈 다 내고 서포트 해주고 하지만 반대도 똑같음.

 

참고로 퀘벡사람들 결혼 안한다고 여기 사람 사귀면 프로포즈 받을 생각 말라고들 하는데 그건 아님. 퀘벡 사람들 예전부터 교회하고 담 쌓은 일 때문에 결혼 잘 안하고 그렇긴 한데 아직도 하는 사람들 꽤 있고 또 사랑하는 상대의 문화가 결혼을 해야하는 문화라면 당연히 이해하고 존중해줘서 프로포즈 하고 결혼 함. 그냥 결혼 안하고 동거하며 살아도 전혀 차별 없을 뿐. 내 보스는 20년간 같이 살고 애 둘 낳고서도 결혼 안하고 ma blonde 라고 함. 오히려 결혼을 잘 안하기 때문에 더 프로포즈가 감격스럽고 한 경우가 많음. 여기는 서프라이즈라. 한국처럼 결혼 날짜 다 잡아놓고 여자가 남자 닥닥해서 인스타 사진 올리려고 하는 프로포즈가 아니라. 

 

그래서 여기 사람 사귀면서 결혼을 하고 싶은데 상대방이 결혼 하고 싶어하지 않다 그러면 그건 그냥 he's just not that into you 한 경우임. 죠니 뎁 17년인가 사실혼으로 살면서 결혼을 안 믿네 뭐네 하다가 20년 어린 여자랑 바람나서 바로 결혼한거처럼.

 

 

 

  • f60f Jun.24
    별작가아니닌까 넌닥쳐좀 이 시발롬아 나댈때 안나갤때 구분을 못하네 쓰레기가
    부랄따버리기전에 그만 쳐 올리고 한글 공부나 하건 책을 보건 꺼져 시바라
  • a3ab Jun.24
    왜 욕해?
  • 48f7 Jun.24
    글마다 병신같은 니 문장 보는거 짜증나닌까. 좋은말로 할때 못알아듣는거 같아서 욕했은데 왜 한바가지 더먹고 꺼질래 아니면 그냥 꺼질래?
  • 85b6 Jun.24
    남충아 불쌍하다 기껏 생각해낸게 판녀들 메퇘지들 피해서 몬트리올까지 와 직업학교 꾸역꾸역다니고 있는데 여기도 메갈 판녀들이 접수해서 우짜노? 그냥 저기 우간다나 가나 이런데가면 여자들이 집안일도 하고 나가서 돈도 벌어오고 밤일도 잘 하닌까 그런데 가서 알아봐. 알겠지? 우쭈쭈 우쭈쭈 능력없는 너 받아줄 사람 여기 아무도 없는거 같다
  • 6786 Jun.24
    여기입무지더러운놈들어와잇네요
    안타깝습니다
    그대의 키는 약 170cm 고 나이는 30대 중반
    몸무겐 약 75 kg  에 배나오고 볼품없는스타일....
    안경쓴코는 그렇다해도 눈은 핏줄이보이지요
    기혼이면 부인까지들먹이지않겟지만 원만한 생활은
    je ne pense pas....
    뒷모습은 Latino 로 보여 가끔길에서 Hola amigo 로 불리죠.   

     카나다 이민정책의 헛점이지요...  안타깝습니다

  • 9b7d Jun.24
    나도 여자지만 여기 이상한 댓글 단 사람들 한국에서 남자한테 빌붙지 못하고 쥐꼬리만한 월급으로 살거나 맞벌이 하고 살아서 독이 오를데로 올랐는데 여기와서까지 생활고에 허덕이니 무조건 돈많은 남자 물으라는 걸로밖에 안보임. 반반 할 수도 있고 다른쪽이 더 할 수도 있고 한쪽이 다 할 수도 있도 상황따라 가는거지 뭐가 그렇게 한이 맺혀서 여기서 성토를 하는지 ㅋㅋㅋ 내 인생 조졌어요 그렇게 보여요 아줌마들 ㅋㅋㅋ 난 팝콘이나 들고와야 겠다 여기 루저 아줌마들 너무 많아 ㅎㅎㅎ
  • 6670 Jun.24
    반댈세 돈많은 남자만나 행복하게 살고있으니 다른어린 처자들도 그러길 바라는 마음일세
  • 976a Jun.24
    내말이
  • 9fa0 Jun.24
    근데 왜 악에 받쳤을까?
  • 1458 Jun.24
    참교육 시전
  • 79fd Jun.24
    9fa0 반대로 생각해봐라^^ 너가쓴글대로 내가 고생하며 살아 악에받쳤으면 너도 ㅈ대봐라~못된 마음 갖고 돈많은남자 만나라는 소리 안하겠지? 내마음에 여유가 있으니 다 나오는 충고란다^^
  • 299d Jun.24
    능력 없는 여자한테 돈 많은 남자 만나라고 해서 눈만 높여서 노처녀 되고 몸값 똥 되도록 만드는거지. ㅋㅋ 능력 없는 여자가 눈만 높인다고 능력남이 쳐다라도 봐줄줄 아나
  • 2207 Jun.24
    에휴~ 꼬투리 잡는게 기집애같아가지고는 남자시끼가~ 빼~액빽빽거리지말고 억울하면 너도 고추떼고 취집이나 혀~
  • 177d Jun.24
    입 참 더럽다. 전에 호주 국자 보니까 지 부모한테도 한남 한남 거리면서 욕하더라. 참 불쌍하다.
  • b0a6 Jun.24
    니가 더 불쌍하다 한남충 빼액~빽빽~ 니가싸논 첫글이나 읽으시지? 
  • d4a9 Jun.24
    177d야 너네 부모한테나 잘해라 풉 ㅎㅎ
  • f0ea Jun.25
    ㅈ? 말하는 입이 더러운걸 보니 흙수저 출신에 최소 남편한테 쌍용시전하는 아줌마일듯 아줌마 아무리 익명이래도 태생과 본인의 상황은 모ㅗ속여. 가서 신세한탄이나 하세요
  • f7cf Jun.25
    f0ea 너나ㅠ 태생은 못 속인다고 부부끼리 쌍욕시전하는 걸 보고자란티를 이렇게 내요~ 
  • 2958 Jun.25
    ㅈ?? 조옷??? 
  • 8217 Jun.25
    79fd 그래 여기서라도 풀어라 힘든 인생 여기서라도 좋은척 해야지 
  • 021e Jun.25
    얼마나 힘들게 살면 ㅉㅉ 다들 니같이 사는줄 아나보네~~ ㅉㅉ 
  • e077 Jun.24
    최소한 여자라면 능력있고 좋은 남자만나라는 말에 싸우자고 덤비진 않겠지 너같이? 한남충아~ 여자코스프레까지 해가며 왜이리 힘들게 사니? ㅉㅉ 
  • 00b7 Jun.24
    한남충 지금 얻어터지고 울면서 야동보는중
  • c60d Jun.24
    그와중에 딸침
  • ebeb Jun.24
    폭력사절
  • 9235 Jun.24
    결혼하고 후회하는 여자들은 꼭 주위사람들한테 결혼하라고 하더라. 미혼 싱글녀들 잘사는거 보면서 자기만 불행할 수 없으닌까.
    반반 결혼하고 집안일 독박쓰는 여자들운 꼭 주위사람들한테 반반하라고 하더라. 개념녀인척 코스프레지만 자기만 불행할 수는 없으닌까.
    애기 많이 낳고 육아에 치여사는 여자들은 꼭 주위사람들한테 애 많이 낳으라고 하더라. 둘 낳으면 행복이 두배 셋낳으면 세배라고 낳을수록 행복이 커지는걸 공유하고 싶다하지만 자기만 불행할 수는 없으닌까.
    남자가 빽빽거리는거면 루저인증에 상종도 하지 말아야 할 족속인거고 여자가 말한다면 잘 걸러서 듣길....
  • 1b84 Jun.24
    다른건 이해가 되는데 왜 결혼전에 산 집에 대해 그 오른 가치에 대해서 반으로 나누는거죠 이건 너무 불공평한데...?
  • 916d Jun.24
    여기사람들은 이혼할라고 결혼하나봐;;;ㅡㅡ
  • 8c01 Jun.24
    내말이..
  • 14e4 Jun.24
    그게 결혼임. 한 사람이 1밀리언 벌고 한사람은 만불 벌어도 결혼한 동안 번 건 둘 다 서로 기여했다고 보고 반 나누는것임. 집이 가치 오르는것도 다른 사람이 결혼해서 같이 있어주는 것만으로도 기여했다고 봄. 법으로는.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요새 결혼 안하려고 함. 결혼 하자 하면 눈물나게 좋아하는게 그 이유임. 저런 허들이 있지만 그래도 나는 너를 그만큼 사랑하고 믿기 때문에 결혼하겠다 하는거라서.
  • f3a4 Jun.24
    멋지네요 사랑의 힘은 커요~
  • bb99 Jun.24
    교회쟁이들 교회 끝나니깐 댓글 폭발하는거 봐라 어휴..
  • a05d Jun.24
    할렐루야 할렐루야 예수님 찬양 합시다 예수 이겼네 예수 이겼네 예수 사탄을 이겼네 예수 이겼네 예수 이겼네
  • 167c Jun.24
    여기 사람들은 말로는 좋아 죽겠어서 반반도 내고 내가 더벌면 더내고 덜벌면 덜내고 사랑의 힘으로 걀혼한다면서 알고보면 사랑해서 결혼하는게 아니고 나중에 재산 반반 나눌라고 결혼하는사람들 같음........나 결혼할땐 이혼애 이자도 안찾아봤는데........
  • c783 Jun.24
    내말이
  • b59c Jun.24
    원래 가진게 많은 사람들은 그래요 계산은 확실히 현실적으로 헐리우드 잘사는 셀레브리티 결혼과 동시에 이혼계약서 써요 가진게 없는 사람들한테는 무의미하겠죠 
  • 65d2 Jun.24
    좋아 죽겠어서 반반도 내고 내가 더 벌면 더 내고 덜 벌면 덜 내고 여기에 재산 반반 나눌라고 이런게 어디 있나요?? 결혼하면 남자가 많이 당하는건 맞아요. 아무 이유 없이 남자라는걸로. 몇년 전에 jacques-cartier 다리에 누가 자기 애 뺏기고 돈 뺏기고 그래서 애들도 못보고 family court 가 자기 얘기는 들어주지도 않는다고 포스터 붙이고 뭐하려고 하다가 경찰들 몰려왔는데 경찰들이 그 남자 얘기 듣고 도로 막고 안전하게 붙이게 해줌. 그런게 만연하기 때문에 재산 반반 나눌라고 결혼하는게 아니라 오히려 재산 반반 나눌꺼 각오하고서라도 사랑하니까 결혼하는것. 오히려 한국 사람들이 이혼 생각하고 자기 이득 생각하니까 자기 보다 능력 많은 사람 찾아서 결혼하려는거지. 사랑하면 나보다 능력이 좋든 안좋든 상관없음. 근데 쟤네들은 그저 옛날에 한국 여자들이 당한 것만 생각하고 똑같이 하거나 자기가 많이 하면 손해 본다 생각하고 자기보다 능력 많은 사람"만" 찾는 것. 어떤 쪽이 더 순수한걸까. 
  • 07b2 Jun.24
    멋지다~
  • 6351 Jun.24
    댓댓 주작하지마라
  • e030 Jun.24
    능략많은사람 찾아서 이혼생각없이 잘 사는거
  • e941 Jun.24
    우리 남편한테 이상한 여자들 많다고 하니까 오히려 여자들 욕 먹이려고 일부러 여자인 척 하는 남자 internet troll 들도 꽤 있다던데. 위에 어떻게 저런 말을 할 수 있을까 하는 입 험한 사람들 보면 그 말도 맞는 것 같음. 
  • d2ab Jun.24
    너도 인터넷트롤같다?
  • 1fe4 Jun.24
    남자가 욕하는건 괜찮고 여자가 욕하는건 문제니? 욕먹을짓하는 한남충이 잘못이지^^ 남편이 무슬림인가? 
  • 728f Jun.24
    어디에 친구하나없는 눈치제로 왕따스멜
  • dbb4 Jun.24
    위에 댓글 쓴 여잔데요.
    굳이 굳이 능력 좋은 남자'만' 찾는게 아니라 기왕이면 능력 좋은 남자둘 중에서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결혼하고 싶다 이런거지 누가 능력 많은 사람'만' 찾나요?
    어떤분이 사람은 끼리끼리논다고 하셨죠. 말그대로 끼리끼리입니다. 예를 들어 회사를 다니는데 기왕이면 내가 대리일때 남자 대리들보다는 남자 팀장들 중에, 내가 팀장이면 남자 부장들 중에 가능성이 있는 남자를 찾는다는거지 굳이굳이 소개팅을 하고 회식할 자리를 만든다고 팀장이 대리를 만나고 부장이 팀장을 만날것 까지는 없지 않나요? 밖에서 만나 사랑을 하게 되었는데 알고보니 식당에서 접시를 닦더라. 사랑을 할 순 있으니 결혼까지는 글쎄요. 가능하다고 보십니까? 순수가 아니라 내 인생을 구렁텅이로 빠트리는겁니다. 그런다고 내가 식당에서 접시나 닦는 주제에 대기업 부장을 넘보거나 한다는 터무니없는 신데렐라 얘기를 하고 있는게 아닙니다. 동화속에서 그만 나오세요. 순수하고 순진한건 좋은게 아닙니다.
  • d428 Jun.24
    여태 언니들이 이 이야기하고 있잖아 신데렐라 이야기 하는 줄 알앗니?
  • 0d1a Jun.24
    너 남자지. 티난다.
  • b7c0 Jun.24
    진짜 여자야;; 좋은남자만나라^^
  • c4de Jun.24
    좋은 남자 벌써 만났어. 걱정해줘서 고맙다^^
  • a1af Jun.25
    근데 왜케 열폭해 ㅋㅋ
?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조회 수
한국 식품점매매 (미국 보스톤 근처 E-2 Visa 가능) 07.30 1493
브로몽 쪽 농구 가능한 체육관 문의 1 07.18 1043
혹시 여기 Baie-Saint-Paul 에서 낚시 하는거는 바다낚시인가요 아니면 민물 낚시인가요 1 file 07.06 2817
쇼트트랙 중국 요약 file 02.09 2404
사립,공립 (고등학교) 11 03.29 9470
요즘 한국으로 출국 하신분 4 12.24 19020
내가 제법 똘끼 있다고 생각하는 또라이들만 들어와라. 32 03.13 9037
몬트리올 직딩들 162 03.28 55289
주택 매매 릴터 찾습니다 4 09.05 45717
한국으로 들어 갈때 여기서 01.09 18310
한국인교수 62 07.02 22070
베이커리 까페 준비중입니다. 혹시 창업 준비하는 분 계신가요. 85 04.15 21860
정부지원 불어학교를 다니고 있습니다. 2 12.25 24368
Guy Concordia (Downtown)의 모든 가구가 비치된 아파트 임대 2 file 12.19 13257
마-녀-사-냥 하지 마세요 36 06.16 16718
한인 리얼터 109 04.25 46791
일본여행 어떤가요? 9 07.09 17943
반반이든 공동명의든 뭐든 결혼하고 집산뒤 이혼하면 집은 반띵 220 06.24 26085
왜 몬트리올에 살아요? 56 05.29 24666
25세~35세 이신 분 얼마나 계신지 댓글 좀 달아주세요~ 25 08.19 12989
한국에서 많이 일어나는 일 9 06.14 8909
제주도 장악한 중국여자 매춘부들,,, 심각합니다 20 05.22 27115
생로랑 ㅁㄴㅁ 사장이라는사람 44 06.05 4883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3 Next
/ 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