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수정 삭제

밑에 법에 무지한 사람들 많아서 써줌. 

 

https://www.educaloi.qc.ca/en/capsules/matrimonial-regimes-rules-managing-and-dividing-property

 

결혼해서 집을 샀으면 부부가 살고 있는 집은 명의가 누구든, 그 집 사는데 돈을 누가 얼마 냈든 모기지를 누가 내고 있든 상관없이 팔거나, 렌트하거나, 모기지 받거나, 누구에게 명의 이전 할 경우 부부 둘의 동의가 필요함.

 

https://www.educaloi.qc.ca/en/capsules/dividing-family-patrimony

 

그리고 이혼 할 때 집 반띵 안하는 경우는 결혼 전에 그 집을 벌써 혼자 샀거나, 벌써 자기 명의로 있던 집을 결혼 후에 팔아서 다른 집을 샀거나, 유산이나 선물을 받아 결혼 후에 집을 산 경우에만 다시 100% 가져가고 (집 값 올랐으면 오른 값은 반띵) 아니면 아내나 남편과 반띵임.

 

https://www.educaloi.qc.ca/en/capsules/examples-how-calculate-and-divide-family-patrimony

 

 

그렇기 때문에 여자든 남자든 잃을게 많은 사람은 결혼을 하지 말던가, 결혼 전에 자기 이름으로 미리 사놓는게 좋음. 

참고로 온타리오는 전에 사놨든 뭐든 상관없이 결혼하고 이혼하면 반띵 ㅋㅋ

 

밑에 외국인이랑 결혼하면 반반이냐고, 그게 동거지 결혼이냐고 하는데 누굴 봤는지 모르겠지만 그건 아님.

다 자기 능력껏 함.

우리 보스는 능력 있지만 여친(아내-20년 넘음;;)이 넘사벽 (마취 전문의) 이라 뒤에 골프 코스 있는 멋있는 집을 여친 돈으로 삼. 뭐 다른건 반반인지는 모르겠으나 하여간 맨날 농담으로 헤어지면 나 이 집에서 쫒겨난다고 아내 집이라고 함.

 

다른 두 친구(남자)는 여친들이 아직 학생일 때 (어린건 아니고 다시 학교 돌아간 경우) 자기 명의로 집 사고 여자는 같이 살면서 그냥 가끔 그로서리 정도 내다가 여자가 일 시작 하면서 능력껏 냄. 

 

한 친구는 애가 셋인데 오히려 여친이 나가서 돈 벌면 나가는 돈이랑 세금 디덕션 못하는게 더 많다고 혼자 벌고 여자는 집에서 전업임.

 

그리고 대부분의 경우가 남 녀 둘 다 일하면서 공동 명의 하고 능력껏 맞춰서 냄. 센트까지 맞춰서 반반 하는 경우 거의 없고 그런 경우 있으면 남자 끼리도 뭐 그렇게 까지 하냐며 이상하게 보는 경우 많음. 대부분 공동명의 통장에 미리 정한 액수 예를 들어 한달에 서로 1500불씩 내거나 한명은 1000불 한명은 2000불 뭐 이렇게 내고 그 통장에서 다 처리하거나, 모기지나 이런 큰 거 반반씩 내고 그로서리 한 번 내가, 한 번 네가, 인터넷은 내가, 집 보험은 네가 이런 경우가 많음.

 

여기서 반반 하는 경우가 여권이 높아서 그럼. 여자라고 애 낳고 일 안하는 경우 많이 없고 (위 케이스 처럼 애가 다수거나 되게 family-oriented 인 이탈리아 애들이나 문화적으로 여자가 집에만 있는 경우 아니면) 그냥 일 안하고 집에만 있는다고 하면 여자들 끼리 이상하게 쳐다봄. 돈을 벌고 얼마나 버는게 중요한게 아니라 그냥 집에서 노는걸 되게 인생 낭비라고 생각함. 그래서 반반도 남자가 너 반반해! 이런게 아니고 여자가 오히려, 나도 능력 있고 나도 너만큼 버는데 왜 네가 다 내? 이런 경우임. 물론 여기도 사람 사는 곳인 만큼 골드 디거 있고 저렇게 생각 안하는 사람도 있지만 그냥 평범한 사람들은 대부분 자기 능력 껏 일하고 그 만큼 자기도 돈을 냄.

 

하지만 그런 경우에도 상대방이 능력이 되면 내가 생계를 위해서 버는게 아니라 자기개발을 위해서 하는거라 삶에 대한 만족감이 확 달라지는건 사실.

 

어쨋든 여권이 엄청 높아서 그런거라 어떤 한국 여자들 처럼 남자가 결혼 하면 집 가져 와야지 이러면 여권신장 방해하는 무지몽매한 사람처럼 취급 당함. 여기는 여자가 더 벌면 여자가 더 내도 상관 없는 문화라서. 여자가 학생이고 남자가 돈 벌면 남자가 돈 다 내고 서포트 해주고 하지만 반대도 똑같음.

 

참고로 퀘벡사람들 결혼 안한다고 여기 사람 사귀면 프로포즈 받을 생각 말라고들 하는데 그건 아님. 퀘벡 사람들 예전부터 교회하고 담 쌓은 일 때문에 결혼 잘 안하고 그렇긴 한데 아직도 하는 사람들 꽤 있고 또 사랑하는 상대의 문화가 결혼을 해야하는 문화라면 당연히 이해하고 존중해줘서 프로포즈 하고 결혼 함. 그냥 결혼 안하고 동거하며 살아도 전혀 차별 없을 뿐. 내 보스는 20년간 같이 살고 애 둘 낳고서도 결혼 안하고 ma blonde 라고 함. 오히려 결혼을 잘 안하기 때문에 더 프로포즈가 감격스럽고 한 경우가 많음. 여기는 서프라이즈라. 한국처럼 결혼 날짜 다 잡아놓고 여자가 남자 닥닥해서 인스타 사진 올리려고 하는 프로포즈가 아니라. 

 

그래서 여기 사람 사귀면서 결혼을 하고 싶은데 상대방이 결혼 하고 싶어하지 않다 그러면 그건 그냥 he's just not that into you 한 경우임. 죠니 뎁 17년인가 사실혼으로 살면서 결혼을 안 믿네 뭐네 하다가 20년 어린 여자랑 바람나서 바로 결혼한거처럼.

 

 

 

  • b943 Jun.25
    벌써 해보셨나봐요 언니. 그런건 얼마나 하나요?
  • fa8d Jun.25
    200만원이면 되는데 내가 아는데서 120에 해줘 관심있니?
  • 0c0a Jun.25
    일루와 내가 가위로 싹둑 잘라줄게
  • ef92 Jun.25
    아소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소독해주시나여?
  • dea9 Jun.25
    취집시켜줄 능력도 없는 한남충은 ㅈ잡고 반성중입니다 죄송해요~
  • b91f Jun.25
    차별하지마세요 글이나 읽고와 이 아줌마들아
  • 3d8a Jun.25
    넌 받아쓰기나 더 쳐하고 글공부 더 하고 와. 니 글 존ㄴ나 재미없어
  • f7e2 Jun.25
    읽고 답글이나 달아 이 메퇘지야
  • e2c9 Jun.25
    댓글전체 삭제 
    이제 댓글 그만달아
  • 40af Jun.25
    말하지마 말하지마 말하지마
  • 3e01 Jun.25
    너 여자야 남자야? 
  • 075b Jun.25
    쓰레기 한남충이 지껄이는 글 읽어주지도 말고 댓달아 주지도 맙시다
  • beda Jun.25
    여기 너무 재밌다 ㅎㅎㅎ
  • b5ec Jun.25
    댓글이200개가넘는데 조회수가 400개 ㅋㅋㅋㅋㅋㅋㅋㅋ몇시간동안 그자리에서 싸웠나봐
  • da3f Jun.25
    잘 읽었습니다
    다시 주제에 촛점을 돌려보자면 일반지식은 반반이지만
    결과는 이혼변호사와 감정의 차이에따라 재산분활은 50 50 과는 아주 다른 결과가 나올수도있습니다.
    medical care 쪽일하시니 성품이 원만한분들이 주변에 많으신가보네요.  
    저도 젊어선 그분야 서 일했는데요 
    business 계통은 경쟁이치열합니다 이혼도 nasty 합니다.
    법에 무지하시군요. 
  • f37c Aug.27
    이게 맞지..묻지도 않고 따지지도 않고 50대 50은...사유에 따라 분할도 달라져야
  • a588 Aug.26
    집 반반 했는데 남편이 혼인신고전에 집샀고 돈은 내가 바보같이 혼인신고전에 붙여줘서 집을 매매했네...ㅎ 아이도 있는데 죽고싶다. ㅎㅎㅎ 돈 벌어야 하는데 정착해서 살 집도 애 맡길 돈도 당장 없네...ㅎㅎㅎ 
  • bf65 Jan.03
    댓글들 수준이 ㅋㅋㅋㅋㅋ
  • 6a61 Jan.04
    결혼 전에 집을 샀더라도 오른것에 대한 반을 줘야하면 불리한거 아닌가요? 팔기싫어도 팔아야 할판
  • 3ce6 Jan.04
    아 그렇구나
?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조회 수
한국 식품점매매 (미국 보스톤 근처 E-2 Visa 가능) 07.30 1494
브로몽 쪽 농구 가능한 체육관 문의 1 07.18 1043
혹시 여기 Baie-Saint-Paul 에서 낚시 하는거는 바다낚시인가요 아니면 민물 낚시인가요 1 file 07.06 2820
짱개라는 말 조심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752 update 03.12 215025
봉* 사장 교통사고 나서 구속된거 맞나요? 400 04.24 103811
또 한번 파장을 일으키는 몬트리올 네이버 카페 232 07.24 100096
중국인 살해마렵네 3 09.27 73689
Professional Translation French To English 07.10 64003
몬트리올대학교(UdeM) 교환학생 파견 예정인 학생입니다. 10 11.15 60676
사장님 잘계세요?? 222 10.17 59899
한인식당 아르바이트 잘 알아보고하세요. 114 05.16 59834
몬트리올 관광을 갑니다. 8 08.31 58514
먹자골목 14 08.17 55579
몬트리올 직딩들 162 03.28 55289
누리캅스에서 신고하세요. 제 2호 (명예훼손) 「정보 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4 08.28 54821
한국에서 퀘벡 이민 알아보는 분들에게 말씀드립니다 31 06.24 52438
지겹다, 맥길대 맥길대... 95 06.06 52151
갑자기 생각나서 그러는데요. 2 08.27 52013
요즘 한국 페미니스트 근황 33 file 06.27 50327
밴쿠버가 그렇게 좋은가요 69 06.07 49806
생로랑 ㅁㄴㅁ 사장이라는사람 44 06.05 48837
밖에서 캐내디언에게 더러운 칭키 차이니즈 라고 들으면 기분 어때요? 2 file 08.14 47467
한인 리얼터 109 04.25 4679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3 Next
/ 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