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캐나다 몬트리올 뉴스 - 몬트리올 한인 교민 뉴스

쓰기

Extra Form

-- 캐나다 성 소수자들의 평등한 권리 실현을 위한 여정, 그 50주년을 기념

(토론토 2019년 4월 23일 PRNewswire=연합뉴스) 캐나다인들은 오래전부터 다양성, 포용성, 평등성에 대한 가치를 매우 중요시 여겨온 것으로 잘 알려져 있지만, 과거 성 소수자들(LGBTQ2)은 평등한 대우를 받지 못했었다. 캐나다 왕립 조폐국(Royal Canadian Mint, 로열 캐내디언 민트)은 캐나다 성 소수자들의 권리를 쟁취하고자 달려온 여정의 50주년을 기념하며 1달러짜리 주화를 발행하게 되어 자랑스럽다는 입장을 밝혔다. 1969년 의회제정 법령에 따라 21세 이상 성인의 경우 두 당사자 간의 동성 행위가 비범죄화되었고 이는, 성 소수자들의 평등을 쟁취하기 위한 여정의 중대한 초기 마일스톤이 되었다. 이번 새로운 주화는, 평등을 의미하는 영어와 프랑스어 단어 "이퀄리티-에갈리테(EQUALITY-EGALITE)"를 밴쿠버의 예술가 조 에버리지(Joe Average)의 시그니처 작품을 합쳐 제작되었으며 금일부터 유통되기 시작한다. 해당 주화는 토론토, 온타리오주에 있는 519 커뮤니티 센터에서 공식 발표를 통해서 론칭 된 바 있다.

"50년이 넘는 긴 시간 동안 캐나다 사람들은 사랑하고, 결혼하고, 가정을 꾸리고, 가장 자신다운 모습으로 당당하게 살아갈 권리를 위해 맞서 싸워왔다" 면서 "주화 자체가 가진 특성이 그러하듯 보다 평등한 권리의 실현이 보다 풍부한 삶을 만든다는 점에서, 이퀄리티 주화는 평등한 권리를 위해 싸우는 사람들의 승리를 인정하고 보다 포용적인 캐나다를 만드는 것을 장려한다"고 토론토 센터, 국회의원(Member of Parliament)이자 재무부 장관(Minister of Finance)인 빌 모르노(Bill Morneau)는 전했다.

"이 기념주화가 유통되는 오늘은, 성 소수자 커뮤니티는 물론 모든 캐나다 사람들에게 매우 중요한 날이 아닐 수 없다" 면서 "이는 캐나다 역사에서 획기적인 사건을 회고할 기회이며, 캐나다의 모든 성 소수자들을 위해 평등과 포용을 실현하려는 노력에 대한 진전을 일깨워주는 것이다"고 수상에게 성 소수자 문제에 대해 특별고문을 제공하는(Special Advisor to the Prime Minister) 랜디 보이소놀트(Randy Boissonnault)는 전했다.

"캐나다 왕립 조폐국은, 주화들을 통해 캐나다의 문화, 역사, 가치들을 기념하는 데 중대한 역할을 한다. 캐나다 성 소수자들의 권리를 인정하고자 법적개혁을 시작하기로 획기적인 결정을 내린 지 50주년이 된 해를 기념하는 것은 캐나다인들의 평등과 포용에 대한 깊이 있는 신뢰를 나타내는 강력한 방법이다" 면서 "캐나다 왕립 조폐국은 이러한 가치들을 지속해서 실현하기 위해 분투하고 있으며, 이번에 발행하는 새로운 기념 동전을 통해 평등에 대한 메시지를 공유하게 되어 직원들도 매우 자랑스럽게 여기고 있다"고 캐나다 왕립 조폐국의 대표 겸 CEO인 머리 르메이(Marie Lemay)는 전했다.

밴쿠버에서 활동한 예술가 조 에버리지는, 1984년 HIV 양성반응을 진단받았을 때 사진과 드로잉에 관심이 많았던 그의 삶을 예술에 바치게 되었다. 이번 주화의 뒷면에 새겨진 조 에버리지가 디자인한 이미지는 성 소수자들의 관점을 통해 볼 수 있는 평등을 나타낸다. 두 개의 얼굴들이 얽혀있는 해당 이미지는 젠더의 유동성과 젠더의 스펙트럼(범위)를 반영하며 열린 해석이 가능하도록 디자인되었다. 해당 두 얼굴들은 두 명의 개인들을 의미할 수도 있지만 한 개인(Identity)이 가진 다른 측면들을 나타낼 수도 있다.

해당 이미지의 아래쪽에는 왼쪽과 오른쪽에 각각 구부러진 밴드들이 하나씩 그려져 있고 그 위에는 각각 평등을 의미하는 "이퀄리티(EQUALITY, 영어)"과 "에갈리테(EGALITE, 프랑스어)"라는 단어들이 새겨져 있으며, 캐나다에서 동성 행위의 비범죄화가 시작된 이후 50주년이 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주화의 왼쪽과 오른쪽에 각각 "1969"와 "2019"가 새겨져 있다. 앞면은 2003년 이래로 캐나다의 주화들에 사용되어온, 수잔나 블런트(Susanna Blunt)가 디자인한 엘리자베스 2세 여왕 폐하(Her Majesty Queen Elizabeth II)의 초상이 새겨져 있다.

발행량이 3백만개로 제한되는 해당 1달러 "이퀄리티" 기념주화의 유통은, 지금 일반 유통을 시작하며 곧 발표될 다수의 공공 주화 거래소들을 통해 구매할 수 있을 예정이다. (캐나다 한정)

해당 주화는, 아직 사용된 적 없는 25개의 새로운 주화들을 롤 모양으로 특별 묶음 포장한 형태로도 구매할 수 있으며 가격은 54.95달러이고 총 1만5천개의 롤들만 한정 발행된다. "이퀄리티" 주화에 새겨진 조 에버리지의 예술작품은 99.99%의 순은에 색채가 입혀진 버전으로도 출시가 되며 소매가는 49.95달러이고 총발행량은 1만5천개로 한정된다.

위의 주화들은 캐나다(1-800-267-1871)와 미국(1-800-268-6468)의 경우 해당 전화번호들을 통해 직접 주문할 수 있으며 웹페이지(www.mint.ca/equality)를 통해 온라인으로 주문할 수도 있다. 또한 오타와와 위니펙에 위치한 캐나다 왕립 조폐국의 부티크들 그리고 주화 판매에 참여하고 있는 캐나다 우체국을 비롯한 세계 딜러들과 유통업체들을 통해서도 구매할 수 있다

캐나다 왕립 조폐국(The Royal Canadian Mint)

캐나다 왕립 조폐국은 캐나다 주화의 주조와 유통을 책임지고 있는 캐나다 국영 기업이다. 당사는 ISO 9001 인증 기업으로서 전 세계에서 가장 크고 가장 다양한 주화를 주조하는 기업 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으며, 국제적인 차원에서 다양하고 특별한 고품질의 주화들 및 주화 관련 서비스들을 공급하고 있다. 캐나다 왕립 조폐국의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상세 정보는 해당 웹페이지(www.mint.ca)를 방문하면 확인할 수 있다. 

"이퀄리티 (Equality)" 기념주화의 이미지를 위한 링크:

https://www.dropbox.com/sh/ozg81gpgxrqvvgx/AACVnYx__2Aq1vhXDcS5ZwKQa?dl=0 

추가 정보 확인을 위한 문의: 알렉스 리브스(Alex Reeves), 캐나다 왕립 조폐국의 대외 커뮤니케이션 담당, 시니어 매니저(Senior Manager), 전화: 613-884-6370, 이메일: [email protected]

사진 - https://mma.prnewswire.com/media/874197/Royal_Canadian_Mint_The_Royal_Canadian_Mint_marks_50_years_of_pr.jpg

The 2019 $1 Equality circulation coin

출처: Royal Canadian Mint (RCM)

The Royal Canadian Mint marks 50 years of progress in the journey to equal rights for LGBTQ2 Canadians with $1 "Equality" circulation coin

TORONTO, April 23, 2019 /PRNewswire/ -- While Canadians' are known for their strongly held values of diversity, inclusion and equality, for many years, LGBTQ2 Canadians were not treated equally. Today, the Royal Canadian Mint is proud to launch a one-dollar circulation coin commemorating 50 years of progress in recognizing the rights of LGBTQ2 Canadians. It was a 1969 Act of Parliament that marked the initial milestone on the journey to equality for LGBTQ2 communities by decriminalizing homosexual acts between two consenting people of 21 years or older. The new coin, combining the words "EQUALITY-EGALITE" with the signature work of Vancouver artist Joe Average, starts circulating today. It was also launched through an official unveiling at the 519 Community Centre, in Toronto, Ontario.

"For the past 50 years and beyond, Canadians have fought for their right to love, marry, start a family and live openly as their most authentic selves," said Bill Morneau, Minister of Finance and Member of Parliament for Toronto Centre. "The Equality coin recognizes their triumphs and encourages all of us to build a better, more inclusive Canada - because like the coin itself, the more equality we have in Canada, the richer we all are."

"Today is an important day for the LGBTQ2 community, and for all Canadians, as this commemorative coin enters circulation," said Randy Boissonnault, Special Advisor to the Prime Minister on LGBTQ2 Issues. "It is an opportunity to reflect on a landmark event in our country's history, and a reminder of the progress still to be made as we work toward inclusion and equality for all LGBTQ2 Canadians."

"The Mint plays a significant role in celebrating Canada's culture, history and values through coins. Marking 50 years since a landmark decision that began a process of legal reforms to recognize the rights of LGBTQ2 Canadians is a powerful way to recognize Canada's profound belief in equality and inclusion," said Marie Lemay, President and CEO of the Royal Canadian Mint. "The Mint constantly strives to live these values, and our employees are proud to share the message of equality through this new commemorative circulation coin."

Joe Average is a Vancouver-based artist whose early interest in drawing and photography led him to dedicate his life to his art when he was diagnosed as HIV-positive in 1984. The design he created for the reverse of this coin is a stylized celebration of equality viewed through an LGBTQ2 perspective. The image of two intertwined faces reflects gender fluidity and the spectrum of genders and is left open to interpretation: they may belong to two individuals or they may represent different aspects of one's identity.

The reverse includes the words "EQUALITY" and "EGALITE" on two curved bands, as well as the double dates "1969" and "2019" to mark 50 years since the process of decriminalizing homosexual acts was initiated in Canada. The obverse features the effigy of Her Majesty Queen Elizabeth II by Susanna Blunt, in use on Canadian coins since 2003.

Limited to a mintage of three million, the one-dollar "Equality" circulation coin is now entering general circulation and will be available through several public coin exchanges to be announced soon (limited to Canada only).

This coin can also be collected in a special wrap roll of 25 uncirculated coins, retailing for $54.95 and limited to a mintage of 15,000 rolls. Joe Average's artwork is also celebrated on a full colour, 99.99% pure silver collector version of the "Equality" coin, which retails for $49.95 and is limited to a mintage of 15,000.

These collectibles can be ordered by contacting the Mint at 1-800-267-1871 in Canada, 1-800-268-6468 in the US, or online at www.mint.ca/equality. They can also be found at the Royal Canadian Mint's boutiques, as well as through the Mint's global network of dealers and distributors, including participating Canada Post outlets.

About the Royal Canadian Mint

The Royal Canadian Mint is the Crown corporation responsible for the minting and distribution of Canada's circulation coins. An ISO 9001 certified corporation, the Mint is recognized as one of the largest and most versatile mints in the world, offering a wide range of specialized, high quality coinage products and related services on an international scale. For more information on the Mint, its products and services, visit www.mint.ca.

For images of the "Equality" circulation coin, click:

https://www.dropbox.com/sh/ozg81gpgxrqvvgx/AACVnYx__2Aq1vhXDcS5ZwKQa?dl=0

For further information media are asked to contact: Alex Reeves, Senior Manager, Public Affairs, Royal Canadian Mint, Telephone: 613-884-6370, [email protected]

Photo - https://mma.prnewswire.com/media/874197/Royal_Canadian_Mint_The_Royal_Canadian_Mint_marks_50_years_of_pr.jpg

The 2019 $1 Equality circulation coin

Source: Royal Canadian Mint (RCM)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https://www.yna.co.kr/view/AKR20190424053500009?input=1195m

?

  1. No Image notice

    이미 퀘백주에서 영주권 받은 사람 타주로 이동 가능한가요?

    지금 퀘백 이민법 강화 관련해서 아래 글에 엄청 많은 댓글들이 달리고 있는데, 혹시 이미 퀘백주에서 영주권 받은 사람들은  타주로 이동 가능한가요? 나중에 영주권 갱신이나 시민권 신청시에 문제가 될 수 있다고 들어서요.  여기서 영주권 준비하는 사람들...
    Date2019.10.14 Reply2
    read more
  2. No Image notice

    퀘벡 이민

      Bloc Québécois 당이 2019년 캐나다 연방 총선기간에 선전하고 있습니다. 2011년 이후에 거의 사장되었다가 전폭적인 불어권 백인 지지를 바탕으로 재기를 하는 것 같습니다. 이는 퀘벡을 통하여 캐나다로 이민하려 했던 이민자에 불리하게 작용될 것 같습니...
    Date2019.10.12 Reply43 update
    read more
  3. No Image notice

    여긴 유독 타지역과 틀린게 차태웠다고도 구질구질하게 말이 많아. 차 탄사람보다 태워준 너가 더 속물에 더티하다  아우 찌질해
    Date2019.10.08 Reply12 update
    read more
  4. 캐나다 로키산맥 등반 중 실종된 유명 산악인 3명 사망 확인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캐나다 서부 로키산맥을 등반하다 눈사태에 휩쓸려 실종됐던 유명 산악인 3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사랑하는 친구들의 삶을 기리며…" 노스페이스 홈페이지에 올라온 추모 페이지왼쪽부터 제스 로스켈리, 데이비드 라마,...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5. 캐나다 밀레니얼 세대, 전 세대보다 소득 높고 부채도 많아

    (밴쿠버=연합뉴스) 조재용 통신원= 캐나다의 밀레니얼 세대는 이전 X세대보다 소득이 높고 부채도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통계청은 18일(현지시간) 젊은 세대의 자산 보유 실태 조사 보고서를 통해 밀레니얼 세대가 이전 세대보다 더 부유한 것으로 ...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6. 미국호박벌, 캐나다서 10년간 안 보여...‘절멸’ 임박

    “작물 재배에 필요한 중요한 수분 매개체 잃는 셈” 위협요소 파악·종 보존에 효과적인 관리정책 시급 캐나다 온타리오주 남부지방에서 자주 발견되던 ‘미국호박벌’(학명 Bombus pensylvanicus)의 절멸이 임박했다는 경고가 나...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7. 캐나다, '북한인→한국 국정원' 주장 한국인 추방

    조씨 "김일성 동상 훼손 명령 어기고 망명하러 왔다" 자신을 국가정보원 요원이라고 주장하는 한 한국 국적 남성이 "북한에 잠입해 김일성 동상을 훼손하라는 명령을 어기고 도피했다"며 캐나다에 망명 신청을 했다가 추방 명령을 받았다. ▲ 캐나다의 밴쿠버선...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8. 두테르테, 이번엔 캐나다에 ‘쓰레기 전쟁’ 선포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AP 연합뉴스 “캐나다와 싸우자, 나는 그들에게 전쟁을 선포할 것이다(Let's fight Canada, I will declare war against them).” 막말로 유명한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이번엔 캐나다에 선전 포...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9. 캐나다 홍수로 물에 잠긴 주택들

    (프레더릭턴 로이터=뉴스1) 우동명 기자 - 22일(현지시간) 캐나다 동부 뉴브런즈윅 주 프레더릭턴의 세인트 존스강이 홍수로 범람하여 주택과 도로가 물에 잠긴 모습이 보인다. © 로이터=뉴스1 http://news1.kr/photos/view/?3613891 <!--AfterDocument(...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10. No Image

    &quot;캐나다, 금리 인상 못 해…금리 인하도 없을 듯&quot;

    (뉴욕=연합인포맥스) 곽세연 특파원 = 캐나다 중앙은행(BOC)의 통화 정책 결정 회의 이후, 전문가들은 예측 가능한 미래에 금리를 인상할 수 없을 것으로 전망했다. 또 BOC가 금리 인하가 없다는 메시지를 줬는데도, 시장이 이를 무시하고 있다는 진단도 나왔...
    Date2019.04.24 Reply0
    Read More
  11. 윤지오, 캐나다 출국하며 현장 생중계…기자들에 &quot;굉장히 무례하다&quot;

    배우 윤지오(32)씨가 24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캐나다로 출국하면서 아프리카TV 라이브 방송을 통해 자신의 출국 과정을 생중계했다./아프리카TV 캡처 최근 ‘장자연 의혹’을 집중 제기해온 배우 윤지오(32)씨가 24일 캐나다로 출국했다. 캐나다 ...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12. No Image

    캐나다연금의 고수익 비결

    정부로부터 100% 독립 대체·해외투자 대폭 확대 CEO 연봉도 40억원 파격 “캐나다 국민연금을 운용하는 투자위원회(CPPIB)는 지난해 마크 머신 최고경영자(CEO)에게 520만캐나다달러(약 40억원)를 연봉으로 지급했습니다. 과감한 성과보상 시스템...
    Date2019.04.24 Reply0
    Read More
  13. 캐나다 그린필드 공장서 생산된 가축먹이사료

    [채텀 로이터=뉴스핌] 백지현 수습기자 = 캐나다 온타리오주 채텀에 위치한 그린필드(GreenField) 에탄올 생산공장의 한 노동자가 단백질 성분의 가축먹이사료인 '주정박'을 한움큼 잡고 있다. 주정박은 알코올 생산 후 남은 곡물 찌꺼기로 만들어진...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14. No Image

    캐나다 왕립 조폐국, 1달러 &quot;이퀄리티(Equality)&quot; 기념주화 유통

    -- 캐나다 성 소수자들의 평등한 권리 실현을 위한 여정, 그 50주년을 기념 (토론토 2019년 4월 23일 PRNewswire=연합뉴스) 캐나다인들은 오래전부터 다양성, 포용성, 평등성에 대한 가치를 매우 중요시 여겨온 것으로 잘 알려져 있지만, 과거 성 소수자들(LGB...
    Date2019.04.24 Reply0
    Read More
  15. 윤지오, 한국인으로서 수치스러워? '캐나다로 돌아가면...'

    ▲ 사진: 방송 캡처 윤지오가 고소 당한지 하루만에 캐나다로 출국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고(故) 장자연 사건의 증언자인 윤지오는 지난 24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이날 윤지오는 자신의 출국 과정을 아프리카TV 라이브 방송을 통해 중계했다. 특...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16. No Image

    유학생, 미국 대신 캐나다로 발길 돌려

    ▶ 트럼프 반이민정책 탓, 입국비자·취업 까다로워 ▶ 작년 미 유학생 6% 감소, 캐나다 16% 늘어 대조적 트럼프 행정부의 반이민정책으로 외국인 유학생들과 신규 이민자들이 미국 대신 캐나다로 발길을 돌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전문지 &lsquo...
    Date2019.04.24 Reply0
    Read More
  17. 봄을 부르는 캐나다, 대자연으로 떠나는 힐링 여행

    화사한 봄의 풍경 찾아 떠나는 캐나다의 숨어있는 명소 캐나다는 사계절 모두 즐길 수 있는 이색적인 여행지이다. 특히 봄은 캐나다의 아름다운 풍경을 만나기 모자람이 없다. 사진/ 캐나다 관광청 [트래블바이크뉴스=양광수 기자] 캐나다는 사계절 모두 즐길 ...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18. LG전자, 미 카네기멜론대·캐나다 토론토대서 ‘AI 전문가’ 육성

    - 사내 석∙박사급 인공지능 개발자 중 교육대상자 선발 - 인증 전문가로 육성…향후 인공지능 분야 사내 멘토 활동 [SR(에스알)타임스 심우진 기자] LG전자가 세계적인 대학들과 손잡고 인공지능 분야의 최고 전문가를 육성한다. LG전자(대표 조성진 정...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19. No Image

    '캐나다교포' 이태훈, KPGA 개막전서 통산 2승

    이태훈. 사진=KPGA 제공 캐나다교포 이태훈이 한국프로골프(KPGA)투어 시즌 개막전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에서 우승했다. 경기도 포천시 대유 몽베르컨트리클럽(파72, 7160야드)에서 치러진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2개를 묶어...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20. No Image

    달러화, 숨고르기…유가 급등에 캐나다달러 강세

    (뉴욕=연합인포맥스) 곽세연 특파원 = 달러화 가치는 최근 상승 흐름을 되돌리며 소폭 하락했다. 유가 급등에 원자재 통화로 분류되는 캐나다 달러, 노르웨이 크로네가 강세를 보였다. 연합인포맥스(6411)에 따르면 22일 오후 4시(이하 현지시각) 뉴욕 외환시...
    Date2019.04.24 Reply0
    Read More
  21. &quot;캐나다 최고의 자연친화적 유아브랜드&quot; 쿠쉬스 캐나다, 홀가분 베이비페어 with 코베 참가

    "그동안 국내에서 접하기 어려웠던 다양한 제품 선보일 것" 【베이비뉴스 전아름 기자】 ⓒ쿠쉬스캐나다 60년 전통을 지닌 캐나다 최고의 자연친화적 유아브랜드 ‘쿠쉬스 캐나다’가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코베 베이비페어와 삼성카드가 함께하는 ...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22. 경남TP, 도내 항공업체 '캐나다 수주선 발굴' 지원

    16~18일 '에어로마트 몬트리올' 참가 코텍 등 5개사 1650만 달러 상담 성과 【창원=뉴시스】 경남테크노파크와 사천시, ㈜샘코, ㈜코텍 등 도내 5개 항공업체 관계자들이 지난 17일 캐나다 퀘벡주 '에어로마트 몬트리올(Aeromart Montreal)' ...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23. 권면 사업단장 &quot;계약 파기 캐나다 업체에 법적대응 검토&quot;

    중이온가속기 핵심장치 사이클로트론 이달 벨기에 업체와 새로 계약 추진 "사업규모에 비해 인력·시간 부족" 호소 권면 기초과학연구원(IBS) 중이온가속기건설구축사업단장(핵융합연구소 책임연구원)은 23일 서울 광화문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한국...
    Date2019.04.24 Reply0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6 Next
/ 206